페이지 내용 중 불러오기...

관광

인문

생태

발전

해남의 산과 물

해남의 산과 물

중국 최남단의 관광섬 해남도를 대표하는 산은 해남의 심벌인 오지산이고 해남을 대표하는 물은 중국의 아마존강으로 불리우는 만천하이다.

오래동안 자연의 영향으로 말미암이 오지산은 산봉이 기복을 이루면서 톱날같이 변했다. 오지산은 아침이면 춥고, 정오면 덥고, 황혼에 따뜻하다.
해남의 소수민족

해남의 소수민족

해남성은 한족 외 37개의 소수민족으로 구성되었으며, 오지산 중부 및 남부에 려족, 묘족, 회족 등 소수민족이 거주하고 있다.

해남성의 한족들은 민남어을 포함해서 다양한 방언을 사용한다. 해남성에 거주하고 있는 소수민족은 해남성 전체인구의 1/6을 차지하고 있다.
삼아: 에머랄드빛 바다

삼아: 에머랄드빛 바다

삼아는 파도의 노래소리를 듣고 시원한 바다바람을 깊이 들이마시며 부드러운 백사장을 가까이 할수 있는 곳이다.

바다는 혹은 쪽빛으로 푸르고 혹은 노란색을 띠기도 한다. 하지만 그 내면에는 항상 바다의 푸름이 깔려 사람의 마음을 취하게 만든다.
해남의 발전

해남의 발전

해남성은 약칭하여 '경'이라고도 부른다.해남도는 해구, 삼아 등 2개 지구급시와 6개 현급시, 4개 현, 6개 자치현으로 이루어져 있다.

해남도에는 북쪽으로는 해구의 미란공항과 남쪽으로는 삼아의 봉황공항 두 국제공항이 있다. 대한항공, 아시아나 국적기가 모두 취항하고 있다.
행사테마

10월 5일 중국 해남성이 한국 제주도에서 "해남의 날"행사를 개최했습니다.유사귀(劉賜貴) 해남성 성장, 원희룡 제주 도지사, 구국홍(邱國洪) 한국주재 중국 대사, 한국 외교부 심의관 등 중한 정부관원과 내빈들이 이날 행사에 참가했습니다.

      제19회 섬관광정책포럼 한국서 개막

      제19회 섬관광정책포럼이 6일 한국 제주특별자치도에서 개막했습니다. 10개 국가의 지방정부 대표들이 이번 포럼에 참석했습니다.이번 포럼에서 회의 대표들은 섬관광업의 지속가능발전을 논의했습니다.

      "해남의 날"행사 한국 제주도에서 열려...중한 양자 인문교류 공동 추진

      10월 5일 중국 해남성이 한국 제주도에서 "해남의 날"행사를 개최했습니다.유사귀(劉賜貴) 해남성 성장, 원희룡 제주 도지사, 구국홍(邱國洪) 한국주재 중국 대사, 한국 외교부 심의관 등 중한 정부관원과 내빈들이 이날 행사에 참가했습니다.

      관광

      인문

      생태

      발전

      제주재래흑돼지

      제주재래흑돼지

      제주흑돼지는 제주도 특유의 기후와 풍토에 잘 적응하여 체질이 강건하고 질병저항성이 강한 특성을 지니고 있으며 육지와는 다른 형질을 가지고 있어 차별성이 있다.

      한국 재래 가축으로 제주도에서 사육되는 검은색 빛깔의 돼지이다. 2015년 3월 천연기념물 제550호로 지정되었다.
      해녀박물관

      해녀박물관

      한국에서 해녀를 주제로 하는 유일한 박물관으로 제주도의 삶과 문화를 더욱 깊이 알고 느낄수있는 곳이다.

      3전시실에는 고대의 어업활동과 희망의 바다 등 바다를 주제로 하여 어촌과 어업문화에 대한 이해를 높이도록 꾸며 놓았다.
      제주도 - 한국의 하와이

      제주도 - 한국의 하와이

      제주특별자치도는 제주도와 그 주변 도서를 포함하는 행정 구역으로, 인구는 적으나 가장 큰 권한을 가진 특별자치도이다.

      제주도에는 자연·인문·문화 등 다양한 관광 자원이 있다. 인문 경관으로는 한라산의 대규모 목장과 서귀포 일대의 감귤밭 등을 들 수 있다.
      제주 무탄소 섬 조성 추진

      제주 무탄소 섬 조성 추진

      제주도는 동서로 약 73㎞, 남북으로 31㎞인 타원형 모양의 화산섬으로, 섬 중심부에 높이 1,950m의 한라산이 우뚝 솟아 있다.

      화산활동으로 만들어진 제주도는 섬 전체가 '화산 박물관'이라 할 만큼 다양하고 독특한 화산 지형을 자랑한다.
      오른쪽으로 가면 더 멋진 내용 클릭 왼쪽으로 가 더 멋진 내용 클릭